김해김씨

 

HOME

선원세계도

분파세계도

항열표

각파정보

인물정보

가락정보

보학상식

커뮤니티

 

김해김씨

 

인물정보

김연광(金鍊光)

작성자 최고관리자 등록일 2015-12-29 20:53:54 조회수 328회 댓글수 0건

이름

김연광(金鍊光)

송암(松巖)

파명

언정(彦精)

관직

시대

조선

정보

조선 중기의 문신


김연광(金練光)
1524(중종 19)∼1592(선조 25). 조선 중기의 문신. 본관은 김해. 자는 언정(彦精), 호는 송암(松巖). 영원군수(寧遠郡守) 이상(履祥)의 아들이다.
1549년(명종 4)에 진사시에 합격하고 1555년에 식년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여, 교리·제용감첨정·평양판관 등을 거쳐 부여현감·평창군수가 되었다.
1592년 회양부사에 제수되었는데, 이때 임진왜란이 일어나 왜적이 강원도로 침범하게 되므로 군사와 관리들이 모두 도망치고 말았는데, 홀로 회양성 문앞에 정좌한 채 왜적에게 참살당하였다.
처음에 회양부사로서 왜적의 침범을 당하게 되자, 군사와 무기 등이 없었으므로 대적하기 어려움을 알고 죽음으로써 지킬 것을 맹세하여 절명시 한 수를 써놓았다.
또, 왜적이 경내에 쳐들어오는 것이 임박하자 조복을 갖추고 단정히 앉아 있었는데, 왜적이 위협하려고 먼저 손가락을 찍었으나, 분연히 꾸짖으며 조금도 굴하지 않았다.
뒤에 조정에서는 김연광이 나라를 위하여 죽은 절개를 기리고자 정표(旌表)하게 하였고, 성혼(成渾)과 유성룡(柳成龍) 등이 그 충절을 포증(褒贈)하기를 청하여 예조참판을 증직하였다.
평소 재상 윤두수(尹斗壽)는 사람됨을 경탄하여, 그 어머니를 찾아 절하고 형제의 의를 맺기도 하였다. 개성의 숭절사(崇節祠)에 제향되었다.
시문에 능하고 박학하였으며 강직하고 염결(廉潔)한 풍모를 지녔다.
저서로는 《송암유고》 한권이 남아 있다.

--------------------------------------------------------------


조선 중기의 문신.
본관 : 김해
호 : 송암
별칭 : 자 언정
주요저서 : 《송암유고》

본관 김해(金海). 자 언정(彦精). 호 송암(松巖). 1555년(명종 10) 식년문과에 병과로 급제, 여러 내외직을 거쳐 평창군수(平昌郡守)가 되었다. 1592년 회양부사(淮陽府使)로 있을 때 임진왜란을 맞았는데, 군사 ·관원들은 모두 도망갔으나 성문 앞에 홀로 정좌한 채 있다가 적에게 참살당하였다. 학문이 깊고 시문(詩文)에 능하였다. 후에 예조참판에 추증되고, 개성의 숭절사(崇節祠)에 배향되었다. 문집에 《송암유고》가 있다.
이전글 김영간(金永幹)
다음글 김연(金鍊)

답변하기 목록보기

필수입력 작성자
필수입력 비밀번호
필수입력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자유게시판

자주묻는 질문

각파정보

인물정보

가락정보

보학상식

photo

 

kimgane

김해김씨를 위한 홈페이지

본 홈페이지는 개인이 만들어 운영하는 홈페이지입니다.

본홈은 가락중앙 종친회에서 출판한 가락왕손 총람을 근거로 제작되엇습니다.

본홈은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운영하는 홈페이지입니다          ~ 김가네집 ~